'닥터슬럼프' 박신혜X박형식, 의문의 습격 후 병원 동행

노범석 | 기사입력 2024/02/16 [16:08]

'닥터슬럼프' 박신혜X박형식, 의문의 습격 후 병원 동행

노범석 | 입력 : 2024/02/16 [16:08]

▲ [사진제공= SLL·하이지음스튜디오]


[시사안전뉴스=노범석] ‘닥터슬럼프’ 박형식은 억울한 누명을 벗을 수 있을까.

‘닥터슬럼프’(연출 오현종, 극본 백선우, 제작 SLL·하이지음스튜디오) 측은 7회 방송을 앞둔 16일, 함께 병원을 찾은 남하늘(박신혜 분)과 여정우(박형식 분)의 모습이 담긴 스틸컷을 공개했다.

여정우의 곁을 지켜주었던 유일한 존재, 남하늘에게서 그에 대한 애틋함이 전해진다.

지난 방송에서 남하늘과 여정우는 서로의 진심을 확인했지만, 두 사람의 관계보다 먼저 해결해야 할 문제들에 고백은 잠시 미루기로 했다.

남하늘은 여정우의 PTSD(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 치료를 위해 정신의학과에 동행했고, 태어나 처음 착각과 질투를 느끼며 친구 이상으로 깊어진 감정을 자각했다.

한편 남하늘은 여정우의 병원에서 발견된 것과 동일한 몰래카메라를 발견했고, 여기에 여정우를 미행하는 신원 불명의 남자도 발각되며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이처럼 수상한 시선들이 감지되고 있는 가운데, 한밤중 추격과 몸싸움으로 인해 머리에 상처를 입은 여정우가 남하늘과 병원에서 포착돼 눈길을 끈다.

여정우 이마의 상처를 어루만지는 조심스러운 손길, 의사로부터 상태를 전해 듣는 걱정스러운 표정에 남하늘의 안타까움이 느껴진다.

이에 눈물을 쏟아내는 남하늘과 그의 어깨를 감싸 안은 여정우의 모습도 시선을 사로잡는다. 여정우를 둘러싼 의문의 사건이 거듭 발생하는 상황, 과연 그가 인생 최악의 슬럼프를 어떻게 극복해 나갈지 앞으로의 이야기를 더욱 궁금하게 만든다.

‘닥터슬럼프’ 제작진은 “7회에서는 여정우의 누명을 밝히기 위한 3차 공판이 그려진다”라며 “여정우에게 예고없이 닥친 불운의 의료사고 내막도 서서히 밝혀진다. 진실의 실마리가 될 미행남과 몰래카메라의 정체를 주목해 달라”고 전했다.

JTBC 토일드라마 ‘닥터슬럼프’ 7회는 오는 17일(토)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